업계와 밀착된 콘텐츠를 끊임없이 생산!   플라스틱산업의 종합 자료실 역할 강화!
  
  기업과인물
  중소기업 정책과 동향
  플라스틱 업계 동향
  경영과 현장관리
  전시회/세미나
  
  특집
  이달의 초점
  
  폴리머노트
  플라스틱 가이드
  미니데이터룸
업계동향 > 중소기업 정책과 동향
환경부, 수돗물 미세플라스틱 함유실태 조사결과 발표
[플라스틱사이언스] 기사입력 2017-12-13 12:09:53

환경부(장관 김은경, www.me.go.kr)가 우리나라 수돗물의 미세플라스틱 실태를 조사한 결과 24개 정수장 중 21개 정수장은 검출되지 않았고 3개 정수장은 1ℓ당 각각 0.2개, 0.4개, 0.6개가 검출되었으며 전체 평균은 1ℓ당 0.05개라고 밝혔다.

조사대상은 4대강 수계에서 주로 지표수를 취수하는 24개 정수장, 서울시와 한국수자원공사가 생산하는 수돗물 병입수 2개 제품과 먹는샘물 6개 제품이다. 조사항목은 입자크기 1.2㎛~5㎜의 플라스틱이고 분석은 국립환경과학원과 서울물연구원, 한국수자원공사가 공동으로 수행했다.

분야별 세부 조사결과를 보면 정수과정을 거치지 않은 원수(原水) 12곳 중에서 인천 수산 정수장 1곳의 원수에서 1ℓ당 1개의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되었다. 24개 정수장 중 서울 영등포, 인천 수산, 용인 수지 등 3개 정수장의 정수 과정을 거친 수돗물에서 1ℓ당 각각 0.4개, 0.6개, 0.2개의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됐다.

수돗물 병입수는 2개 제품에서 1ℓ당 0.2개와 0.4개가 검출되었으나 2차 검사에서는 모두 검출되지 않았다. 먹는샘물에 대해서도 시중에서 6개사 제품을 구입하여 검사했으며 이 중 5개 제품은 불검출, 1개 제품은 1ℓ당 0.2개가 검출되었고 검출된 제품은 2차 검사에서는 검출되지 않았다.

이번 연구결과는 지난 9월 발표된 외국의 검출(평균 4.3개/ℓ) 사례보다 낮은 수준으로 미세플라스틱에 대한 외국정부 대응상황, 세계보건기구(WHO)와 같은 국제기구 및 국내 전문가 의견 등을 종합하면 우리나라 먹는물에서 미세플라스틱은 우려하지 않아도 될 것으로 판단된다.

미세플라스틱을 수돗물 수질기준으로 설정한 국가는 아직 없으며 환경부가 미국, 영국 등 주요 국가의 대응상황을 문의한 결과 정부 차원의 실태조사나 수돗물 음용을 제한하는 등의 사례는 없었다. 환경부는 앞으로 국민보건 예방과 관리차원에서 미세플라스틱이 사람에게 노출되는 보다 다양한 경로 및 인체위해성에 대해 체계적인 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플라스틱사이언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 이용약관 이용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홈페이지분양안내 광고안내 고객센터
한국플라스틱기술정보센터<월간 플라스틱사이언스> 사업자번호 : 118-04-62611 통신판매신고업 : 마포 0467호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7안길 26 (서교동) 사이언스밸리 102호 대표 : 이기만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인자
호스팅제공자 : (주)스마일서브 Tel : 02-831-0083 Fax : 02-831-0088 Email : ps1987@plasticnet.kr
Copyright ⓒ 2011 plasticnet All rights reserved.